신천지자원봉사단 정읍지부, 폭염보다 뜨거운 ‘헌혈 봉사’

-헌혈로 생명사랑을 실천할수 있는 기회가 있어서 좋았다-

김상범 | 기사입력 2018/08/06 [11:34]

신천지자원봉사단 정읍지부, 폭염보다 뜨거운 ‘헌혈 봉사’

-헌혈로 생명사랑을 실천할수 있는 기회가 있어서 좋았다-

김상범 | 입력 : 2018/08/06 [11:34]

 

▲ “헌혈봉사란 봉사자 한명의 혈액으로 위험에 처한 생명을 3명이나 살릴 수 있기 때문에 아주 숭고한 봉사활동이다”     © 김상범

신천지 자원봉사단 정읍지부(지부장 이용우)는 혈액 수급 비수기인 8월 1일 ‘사랑의 헌혈, 생명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37도가 넘는 폭염 속 그늘하나 없는 대로변 위 헌혈버스에서 헌혈을 한다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지만 신천지 봉사단의 적극적인 참여로 헌혈 봉사가 원활하게 진행됐다.

이날 봉사는 대한적십자사 전북혈액원과 신천지자원봉사단 정읍지부가 지난 2015년 인연을 맺은 후 꾸준하게 이어온 봉사로 이번이 6회째 이다.

매번 헌혈봉사에 참여한 봉사자 정인숙(여,58세)씨는 “헌혈로 생명사랑을 실천할수 있는 기회가 있어서 좋았다”며 “앞으로도 기회가 되면 꾸준하게 현혈봉사에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     ©

 

대한적십자사 전북혈액원 관계자는 “헌혈봉사란 봉사자 한명의 혈액으로 위험에 처한 생명을 3명이나 살릴 수 있기 때문에 아주 숭고한 봉사활동이다”며 “폭염 속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동참해줘서 고맙고 동절기 헌혈 봉사도 잘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신천지자원봉사단 정읍지부 관계자는 “여름철은 혈액이 수급이 여려운 시기라고 들었다”며, “지속적으로 전북혈액원과 연계하여 자발적인 봉사정신으로 생명사랑 실천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     ©



[정읍]
//김상범 시민기자 forgod675012@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덕진공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