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용안면, 추위 속 이웃사랑 온정 이어져

박선호 기자 sunho9660@ | 기사입력 2021/01/15 [16:19]

익산시 용안면, 추위 속 이웃사랑 온정 이어져

박선호 기자 sunho9660@ | 입력 : 2021/01/15 [16:19]

 全北| 박선호기자|sunho9660@daum.net≪익산≫〓 용안면에 코로나19와 추위 속에서도 따뜻한 이웃사랑 온정이 이어지고 있어 화제다.

 

용안면 을산마을 도기만 이장과 창리마을 김종섭씨은 지난 13일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성금 각 100만원씩 200만원을 기탁했다.

  © 박선호 기자 sunho9660@

 

을산마을 도기만 이장은올해는 유독 한파가 심한 상황 속에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작지만 마음을 보태고 싶어 나눔에 동참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창리에 사는 김종섭씨는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한파까지 겹쳐 더욱 힘든 상황에 처한 취약계층에게 따뜻한 겨울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배규진 용안면장은 앞으로도 용안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중심으로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적극적으로 찾아 지역의 자원을 연계지원하여 따뜻한 마을공동체를 만드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탁받은 성금은 용안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통해 지역의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긴급생계비, 밑반찬 배달을 통한 안부확인, 집수리 등의 다양한 복지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